★ 차를 사랑하는 쩌네시스

2018 벤틀리 컨티넨탈 GTC - 새로운 영광을 준비하다 본문

자동차 업계 새소식

2018 벤틀리 컨티넨탈 GTC - 새로운 영광을 준비하다

쩌네시스 2016.07.07 22:23


" 2018 벤틀리 컨티넨탈 GTC - 새로운 영광을 준비하다 "



'차세대 컨티넨탈 GTC 모델이 플라스틱 바디 패널 안으로 디자인을 숨기다!'


올해 초 차세대 벤틀리 컨티넨탈 GTC 모델이 공도에서 주행 테스트를 거치고 있음이 드러난 바 있습니다. 컨셉트로 공표한 'EXP10 스피드6'의 스포티한 인상과 새 모듈러 MSB 플랫폼을 기반으로 '벤틀리'의 새로운 영광을 누리고자 테스트 작업이 한창이죠. 특히나 폭스바겐 그룹의 방향성을 인지하셨다면 잘 아실 MQB, MLB 플랫폼과는 또 다른 모듈러 섀시 아키텍쳐를 도입했다는 것!


차세대 MSB(Modualarer Standardantrieb Baukaste) 플랫폼을 그룹의 일원인 '포르쉐'가 개발하여, FM(Front Midship) 모듈을 활용하는 점이 특징으로 부각되죠. 스포츠성을 지닌 브랜드에 초점을 맞춘 MSB는 V6 부터 V12 까지 폭넓은 파워트레인 및 경량화를 효과적으로 얻어낸 플랫폼답게 2세대 파나메라를 비롯 현재 2018 컨티넨탈 GT 및 플라잉스퍼까지 활용할 준비를 마친 상황.



'후륜구동+프론트 미드쉽'의 새로운 카드를 꺼내든 폭스바겐 그룹은 MQB, MLB 처럼 유연한 활용성은 물론 개발 비용과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할 수 있다는 이점을 지녔기에 초호화 럭셔리 브랜드라 해도 시대의 흐름을 피해갈수는 없을 것입니다. 이미 벤테이가 역시 Q7 및 카이엔과 공유하고 있으니 말다했죠. 참고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및 AWD 시스템 장착도 가능하다는.


이는 폭스바겐 뿐 아니라 타사 또한 여러 모듈러 섀시 아키텍쳐를 적용하고 있는 시점인 만큼 "껍데기만 다르지 않을까?"란 우려가 생기는 것도 사실이지만 시대가 시대인지라 소비자들 역시 그에 걸맞은 변화가 필요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기업은 어디까지나 최소의 비용으로 최대의 이익을 추구하는 곳이니까요. ^^



2017년 론칭을 앞두고 주행테스트가 한창인 2018 벤틀리 컨티넨탈 GTC 신형은 '벤테이가' 모델이 그랬듯 두껍게 가려놓은 위장막으로 최소한의 윤곽만을 캐치할 수 있는 지금, 첫 인상은 꽤나 인상적으로 다가오는군요. 프로토타입 컨버터블 차량이 사실상 거의 가려져 있지 않은 반면 플라스틱 바디 패널 안으로 디자인을 숨겨놓은 아이러닉한 상황.


바디 커버에도 불구하고 전면 패시아를 통해 짐작할 수 있는 대목은 헤드램프 및 그릴의 디테일이 앞서 언급했듯 2015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표한 EXP10 스피드6 컨셉트와 매우 흡사한 스타일링으로 비춰진다는 점. 테일램프는 현행 컨티넨탈 GT 대비 얇아진 특성을 보이며, 휠베이스가 긴 'MSB' 플랫폼 덕분에 바디는 폭넓어졌으나 시각적 효과로 덩치를 덜 커보일 수 있게 디자인되었죠.



누누히 말씀드리지만 2018 벤틀리 컨티넨탈 GT & GTC 모델은 현재 파나메라 신형의 뒷받침이 되는 MSB 플랫폼을 두번째로 내놓을 자동차로서 벤틀리는 포르쉐의 여러 기술들을 공유하게 될 것이며 무엇보다 잠재적으로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탑재할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벤틀리 고유의 가치는 소폭 하락할 수도 있으나 무엇보다 비용 및 생산 시간 단축의 메리트를 무시할 수는 없다는 것이 오늘날 자동차 메이커의 숙명과도 같은 과제이기에 결과적으론 브랜드를 위한 길이죠.



전면 보닛 하단으로 V8 4.0 직분사 터보 엔진 및 600hp 이상의 힘을 갖출 W12 엔진이 기본적으로 구성될 '벤틀리 컨티넨탈 GTC', 차세대 2018 벤틀리 컨티넨탈 라인업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옵션으로 내세울 가능성이 크며, 이는 역시나 포르쉐 카이엔 및 파나메라 모델의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가져와 셋팅값만 달리하는 방식을 채택할 듯 싶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300km/h 이상을 발휘할 수 있는 '초호화 요트'란 별명은 쉽사리 내주지 않을 것임을 확신합니다!


글 by 쩌네시스

컨티넨탈 GTC 사진 출처: Motortrend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