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차를 사랑하는 쩌네시스

2019 폭스바겐 제타 티저, 기대해도 좋을까? 본문

자동차 업계 새소식

2019 폭스바겐 제타 티저, 기대해도 좋을까?

쩌네시스 2017.11.29 23:10


" 2019 폭스바겐 제타 티저, 기대해도 좋을까? "


'완전히 재설계한 제타, 내년 초에 볼 수 있을듯'

유럽 시장에서 변치 않는 사랑을 받고 있는 해치백 폭스바겐 골프. 제타골프를 베이스로 노치백 세단형을 선호하는 해외 시장을 겨냥하여 내놓은 C-세그먼트 컴팩트 세단이죠. 골프의 특징을 대부분 가져오는 것과 동시에 높은 판매 비율을 차지하는 세단형으로 나왔으니, 출시 당시 기대감이 높았던 것은 당연지사. 실제로 지난 40여년 간, 1,400만대 이상 팔릴 정도로 상당한 인기를 자랑하는 베스트셀링카입니다.


2016 폭스바겐 제타 (Volkswagen Jetta).


하지만 골프 같은 해치백이 깊숙히 자리 잡은 유럽 시장에서 제타 같은 노치백 세단은 덜 스포티하고, 실용성이 떨어지는 차량일 뿐,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었습니다. 사실 제타는 결코 골프보다 못난 차는 아닙니다. 분명 골프의 성향을 품었고 공간이나 디자인도 크게 아쉽지 않은 모습을 보여주죠. 디젤 게이트 이후에도 미국 시장에서 여전히 폭스바겐이 판매이익을 유지할 수 있던 것도 제타의 몫이 컸습니다.


하지만 문화적 차이와 성향을 극복하지 못한 채, 결국 판매량 부진으로 유럽시장에서 단종의 길을 걷게 된 제타. 사실 미국 시장을 비롯한 해외 시장에서도 기술과 세련미 모두에서 골프와 슬슬 격차가 벌어지는 시기였기에 하루빨리 상품성에 대한 개선책이 필요해보였습니다.


2016 폭스바겐 제타 (Volkswagen Jetta).


그리고 2018년, 드디어 폭스바겐제타의 경쟁력을 한층 격하게(?) 끌어올릴 새로운 모습의 제타를 선보일 것이라 공표했습니다. 차세대 2019 폭스바겐 제타는 이미 검증된 MQB 플랫폼을 토대로 재설계해나가는 방식으로 제타를 개발한 것으로 보여집니다. 유럽 시장은 재판매할 가능성이 희박하지만 미국 시장과 멕시코 등의 북미는 물론 한국 시장에서도 괜찮은 성적을 냈던 모델인 만큼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기 충분하죠.


2016 폭스바겐 제타 (Volkswagen Jetta).


폭스바겐도 마음이 급한 것인지, 맛보기 형식의 2019 제타 티저 영상을 공표했습니다.


아직 완전한 디자인을 볼 수 있는 것은 아니지만 예상되는 차세대 제타의 모습은 작은 CC라기 보단 보통의 컴팩트 세단과 크게 다르지 않은 디자인을 보여줄 것으로 전망됩니다. 이는 곧 지금의 느낌과 크게 다르진 않을 것이란 얘기에 가깝고, 눈에 선명하게 보이는 헤드램프는 얼마전 니치 마켓을 겨냥해 새롭게 시장에 등장한 폭스바겐 아틀라스의 그것과 닮은 형상을 보여줍니다.


2016 폭스바겐 제타 (Volkswagen Jetta).


실루엣도 얼핏 쿠페형 프로파일을 갖춘 것과는 거리가 있어 보이지만 측면 프로포션과 후면 그래픽이 아쉬웠던 이전 세대의 그것을 개선했다면 그것만으로 변화의 가치는 충분할 것으로 보여지는 이유. 아직 정확한 스펙이 공개된 것은 아니지만, 폭스바겐 측은 2019 폭스바겐 제타는 1.4 엔진을 기초로 이후에 등장할 R-Line 트림과 GLI 버전도 작업 중에 있다고 하네요.


한국 시장도 내년 초부터 판매재개를 할 것으로 알려진 만큼 新 제타의 디자인만 받쳐준다면 충분히 북미와 아시아 시장 등에서 꾸준한 인기를 이어나갈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되는 바입니다.


글 by 쩌네시스

폭스바겐 제타 사진.영상 출처: Motortrend, Volkswagen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