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업계 새소식

뭘해도 잘팔릴 진국? 2020 기아 더 뉴 봉고3 출시

2020 기아 봉고 III (KIA Bongo III)

'뭘해도 잘팔릴 진국? 2020 기아 더 뉴 봉고3 출시'

 

지난 8월, 현대차가 2020 '포터2' 신형을 선보인데 이어, 기아차도 이달 초 연식변경을 거친 2020 더 뉴 '봉고3' 신형을 출시했습니다. 두 차종 모두 유로6(Euro 6) 기준에 부합하기 위해 요소수를 추가한 변경 모델을 개발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연식 변경 모델답게 세부적인 디자인 변화와 몇 가지 안전 및 편의 옵션을 마련했고 가격 역시 변화가 이뤄졌습니다.

 

사골을 넘어선 진국(?)이 되어버린 현대 포터 및 기아 봉고 시리즈는 큰 변화 없이도 자영업자들의 1순위 선호 모델답게 소소한 변화를 거친 이번 신형 역시 부동의 1~2위 자리를 무난히 차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는데요. 그럼에도 그 소소한 변화가 가져다 준 2020 더 뉴 봉고3 만의 매력은 무엇일지 살펴보도록 하죠.

 

2020 기아 더 뉴 봉고3 (KIA The New Bongo III)

'전면 헤드램프의 내부 그래픽 변화, 그리고 주간주행등(DRL)을 더하다'

 

기아차 고유의 타이거 노즈 그릴의 비스무리한 느낌을 살린 그릴을 적용한지도 꽤 적지않은 시간이 흘렀지만, 눈매를 다듬고 4등식 램프 형태로 내부 그래픽을 매만졌습니다. 국토부 주행 안전 기준에 해당하는 주간주행등(DRL)을 전 차량 모두 기본 적용하였고, 헤드램프의 광량(칸델라) 증가로 운전자의 야간 시계성을 높였습니다. 여기에 내부 컬러를 블랙으로 처리한 것도 눈길을 끄는 요소.

 

이 외에는 우리가 알던 기아 봉고 그 모습 그대로 살아있습니다. 

 

고급형 클러스터, TUON 내비게이션, 센터 시트백 콘솔 박스 등 다양한 편의 옵션 제공.

'생각조차 못한 다양한 편의 옵션이 구비되다'

 

현대 포터는 물론 기아 봉고도 2020년 연식변경 모델을 통해 3.5 TFT LCD 패널을 클러스터 내에 기본 적용하여 모닝부터 확인 가능한 주행거리, 주행시간, 순간 연비 등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또한, 기아차는 고객 선호도가 높은 운전석 통풍 기능, 풀오토 에어컨디셔닝, 크루즈 컨트롤, 자동요금징수기능(ETCS), TUON 내비 등 일반적인 승용차의 편의 옵션을 대거 채용한 모습이죠. 과거와 달리 승용 모델의 부츠타입 기어노브도 눈길을 끄는 요소.

 

전방 충돌방지 보조 및 차로 이탈 경고 시스템 등 소형 1톤 트럭의 불안감을 낮추기 위해 적용하다.

'여전히 낮은 안전도, 첨단 안전 편의 옵션으로 극복한다?'

 

현기차의 효자 상품인 소형 1톤 트럭, 포터와 봉고는 적재가능한 공간이 넓다는 점이 인기의 비결이지만, 그 이면에는 충돌시 탑승자를 보호하기 위한 캐빈이 작은 탓에 하체 부분을 지켜줄 공간이 없어 위험하단 지적 역시 받아왔습니다. 누구보다 이를 잘 인지하고 있을 현기차는 이를 극복하기 위한 수단으로 다양한 승용 모델의 안전 편의 옵션을 2020 봉고3 신형으로 가져왔습니다.

 

기아차가 최근 '드라이브 와이즈'란 표현을 쓰기 시작한 안전 편의 옵션 중 일부인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 이탈 경고(LDW) 등을 2020 기아 더 뉴 봉고3의 트림별 선택이 가능해졌습니다. FCA는 선행 차량 및 보행자와 충돌 위험 감지 시, 운전자에게 경고하며 필요 시 브레이크 작동을 보조하는 역활. LDW는 전방 감지 카메라를 활용, 차선을 인식하고 방향지시등 조작 없이 차로를 이탈할 시 운전자에게 위험을 경고하는 역활.

 

양쪽 바퀴에 동력을 균일하게 전달하여 험로 탈출이 용이하도록 하는 차동기어잠금장치(LD).

'더욱 더 강화된 유로6(Euro 6)을 만족하다'

 

2020 현대 포터2 및 2020 기아 봉고3 신형의 가장 큰 변화는 아무래도 환경 규제 중 하나인 유로6 기준을 충족하기 위한 조치로 요소수 시스템을 적용했다는 점입니다. 동급 유일의 1.2톤 트럭이자 파워트레인은 LPi 유닛을 탑재한 것이 특징. 기아차는 더 뉴 봉고3에 요소수를 적용함으로서 2019년형 대비 약 3.1퍼센트 향상된 9.9km/L(1.2t 2WD 6단 수동)의 복합연비를 갖출 수 있게 되었습니다.

 

세 가지 라인업과 세부 트림으로 나뉘는 기아 더 뉴 봉고3.

'그래서 판매 시작가는 얼마?'

 

2020년형으로 소소한 변화를 가져온 기아 더 뉴 봉고3 신형의 판매가는 다음과 같습니다.

 

1톤 초장축 킹캡 트림- 1,685~1,945 만원

1톤 초장축 킹캡 LPi 트림- 1,529~1,662 만원

1.2톤 초장축 킹캡 트림- 2,058~2,194 만원

 

기아차는 이번 더 뉴 봉고3 부터 '굿스타트 구매 프로그램'을 운영, 초기 6개월 무이자 혜택 제공 및 '중고차 가격 보장 프로그램' 운영으로 최장 5년 중고차 잔가를 보장하여 고객들의 다양한 구매 혜택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글 by 쩌네시스

사진 출처: 기아차 공식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