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바리안모터스

(5)
2016 미니쿠퍼 SD 5도어 시승기, 실속있는 미니멀리즘 " 2016 미니쿠퍼 SD 5도어 시승기, 실속있는 미니멀리즘 " 강렬한 햇빛과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던 지난 여름, KSF 레이스 도심 서킷으로 잘 알려진 송도에서 3세대 미니쿠퍼 (MINI COOPER)의 전환점이 되어준 첫 가지치기 모델, 미니쿠퍼 5도어를 시승하게 되었습니다. 그것도 SD 디젤 모델을 말이죠!! 나름 MINI를 겨냥하여 야심차게 내놓았지만 곧바로 씁쓸하게 퇴장했던 아우디 A1, 특히나 5도어 스포트백 같은 경우 뒷좌석 도어를 만들어줬지만 3도어와 동일한 차체로 구성된 탓에 공간에 대한 만족감에서 메리트를 전혀 느낄 수 없었던, 실속없는 소형 해치백으로 제 기억 속에 남아있습니다. 2016 미니쿠퍼 SD 5도어 아무리 주행감각이 만족스럽거나 탁월하다해도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키지 못하..
2016 미니 컨트리맨 D ALL4 시승기 " 2016 미니 컨트리맨 쿠퍼 D ALL4 시승기 " 니치 마켓을 겨냥하던 미니 MINI가 BMW를 만나 프리미엄급으로 도약하기 시작하면서 세력 확장에 박차를 가하며 SUV까지 장르를 넓혔으니 그 주인공이 미니 컨트리맨. 촌뜨기가 떠오르는 네임을 가졌지만 경차마저 소형차로 키워지는 시대의 흐름과 더이상 소수를 위한 자동차가 아닌 다수를 위한 차량으로 거듭나기 위해 공간이란 단어에 집착하기 시작한 녀석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죠. 운동성능을 중시하는 활동적인 의미의 Sport Activity Vehicle, 즉 SAV란 독특한 영역을 개척한 BMW X5를 본받아 그 노하우를 십분 발휘하여 전륜구동 플랫폼 내에 자사 최초로 4m가 넘는 전장, 4도어, 4륜구동 ALL4를 얹은 전례없던 미니 MINI가 세..
2016 미니 클럽맨 파헤치기 - 미니에게도 플래그쉽 모델이? " 2016 미니 클럽맨 파헤치기 - 미니에게도 플래그쉽 모델이..? " '자칭 작은 7시리즈라 표현하는 2016 미니 클럽맨 함께 도심 서킷을 누비다' 한 해의 강렬했던 2016 KSF 송도 레이스가 막을 내린 직후, 장난기 넘치는 악동! 'BMW 미니'를 보다 제대로 느끼고자 신형 '미니 클럽맨'을 이끌고 송도 서킷으로 향했습니다. 물론 5도어를 기초로 한 사이즈 키운 차체와 함께 지금껏 미니 쿠퍼 모델에서 볼 수 없었던 기능 몇가지를 더해 실용적인 측면을 강조한 차량의 컨셉에 걸맞게 고속 주행 및 뒷좌석에 대한 만족감 체크는 빼놓을 수 없겠죠? 독일계와 영국계 혼혈로 제 2의 전성기를 맞이한 '미니 MINI' 01년, 오리지널 미니 쿠퍼 모델이 BMW 스타일로 환생한 이래, 언제나 상상 그 이상의 ..
바바리안모터스 BMW 미니 송도전시장 - 드라이빙센터가 맞닿는 그 곳! " 바바라안모터스 BMW 미니 송도전시장 - 드라이빙센터가 맞닿는 그 곳! " 'BMW 드라이빙센터가 가까이, KSF 도심 서킷으로 알려진 그 곳! 송도' 수입차의 볼모지나 다름없던 96년, 처음 BMW 인천전시장 오픈 이후 지난 20년간 국내수입차 업계의 버팀목이 되어준 바바리안모터스. 00년도를 시작으로 일산, 목동 등 서비스센터 및 전시장 확충에 노력을 기울였고, 근래에는 11년 오픈한 미니 송도전시장을 비롯 드라이빙센터 내에 위치한 서비스센터 운영권 역시 바바리안이 갖고 있어 행여나 해외 출장을 하는 고객을 위해 이 곳에 미니(MINI)를 맡기면 차량 정비는 물론 공항까지 픽업해주는 Airport Service을 제공하고 있을 정도. 자동차를 Sales하는 것 보다 우선시 되어야 할 서비스 분야의..
2016 미니 컨버터블 파헤치기 - 소프트탑 Stay Open " 2016 미니 컨버터블 파헤치기 - 소프트탑 Stay Open " "Stay Open - 'BMW 미니 컨버터블' 함께 봄바람의 끝을 만끽하다" 현 BMW MINI 라인업 중 마지막 가지치기 신형 모델로서지난달 데뷔한 '2016 미니 컨버터블 MINI Convertible' 봄바람이 살랑이던 제주도에서 Stay Open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항상 열려있는 운전의 즐거움을 강조한 차량으로 거듭났습니다. 비록 제주도에서 오픈에어링을 즐기지는 못했지만 다행스럽게도송도에서 초여름으로 들어서기 직전 따스한 봄날씨의 끝을 만끽하게 되었죠. 미니는 언제나 우리가 기대하는 것 이상을 선보여왔습니다.물론 때로는 고대하지 않았던 무언가를 내놓았지만누구나 예상 가능한 것이 아닌 항상 예기치 않은 곳에서 존재감을 드러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