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벨로스터 N

(2)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 벨로스터 체험관, 벨로스터 N이 이 곳에? " 현대 벨로스터 체험관 in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 벨로스터 N이 이 곳에? " 인생이라는 무대. 나만을 비추는 스포트라이트. 남들과 같은 것을 거부할 줄 아는 용기. 지루한 이 도시를 너만의 목소리로 가득채워봐. 너 자신을 보여줄 때 세상은 너에게 열광할테니. Live Loud. VELOSTER 연초부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현대차가 2018년 첫 신차로 투입한 2세대(JS) 벨로스터의 캠페인 슬로건입니다. "Live Loud."란 "너답게, 자기답게 살아라"는 뜻의 "나다움"을 표현하는 것, 즉 자기 주관이 뚜렷하고 자신만의 개성을 적극 표현하는 밀레니얼 세대를 타깃으로 한 문구임을 알 수 있죠. 사실 현대가 젊은 세대를 겨냥하여 전략적으로 개발, 마케팅을 펼친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닙니다. ..
2018 현대 벨로스터, 더이상 패션카가 아닌 진정한 핫해치로 거듭날까? " 2018 현대 벨로스터, 더이상 패션카가 아닌 진정한 핫해치로 거듭날 수 있을까? " '차세대 고성능 해치백 모델의 출격 준비 완료!' 현대차가 선보인 새로운 컨셉의 스타일을 중시한 모델로서 일반적인 3도어 해치백 구조가 아닌 좌우 도어만 3개를 갖춘 독창적인 구조와 디자인 부분에서도 특별한 매력을 보여준 벨로스터. 실험작에 가까웠음에도 디자인 부분 만큼은 핫해치라 부르기에 손색이 없던 벨로스터이지만 사실 실상은 아쉬운 핸들링, 거친 승차감, 재미가 떨어지는 가속 성능 등을 보여주었습니다. 이러한 영향 탓에 지난 몇 년간 사회초년생들의 패션카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닌 비운의 모델로 남게 됩니다. 하지만 현대차는 포기하지 않았고 내년 초, 전세를 뒤바꿀 기회의 차세대 모델이 출격을 앞두고 있습니다. ..